본문 바로가기
  • ▒ SCOOP ▒ 실시간 정보
세상이슈들

인천 미추홀구 교회 참석한 대학생들 오미크론 의심 우려 결과 언제 ? (월)2021-12-06

by 오렌지훈 2021. 12. 6.
728x90

오미크론 확산

서울로 이어지나

대학생 의심사례

(월)2021-12-06

오미크론 확산 우려(SBS뉴스)

서울에 있는

 대학에 다니는 

외국인 유학생들이

 오미크론에 감염된

의심 사례로 분류

되었다고 한다.

 

서울시에 따르면

오미크론 감염 의심

사례로 분류된

서울시 확진자 3명은

 

페쇄된 인천 미추홀구 교회 (한국경제TV)

서울 지역

대학교에 재학 중인

외국인 유학생으로

확인되었다고 한다.

2명은 한국외대,

 1명은 서울대 재학생

이라고 한다.


이들은 

지난 주말 국내 첫 

오미크론 확진자인

 목사 부부가 다니는

 인천시 미추홀구 교회

 방문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한다.

아직

오미크론 확진

판정이 나온 것은

아니라고 하는데~

 

확진 여부는

내일 오전쯤 나올

전망이라고 한다.

 

만일 

오미크론 으로

확인될 시 같은

학교 등교생들도

가능성이 있어

학생들이 불안해

하고 있단다.

한편
한국외대

서울캠퍼스는

이날 0시 기준으로

 

교내 코로나19

확진자 A씨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됐다고 

총학생회에 알렸으나

 

아직

오미크론 감염으로

확인되지는 않았다고

동대문구는 밝혔다.

유학생인 A씨는

 지난 주말에

 미추홀구의 교회에

 다녀왔으며~

 

지난달

11월 29일부터 

이달 1일까지 

3일 학교 도서관

등을 오간 것으로

조사됐다.

 

PCR검사 이어진 발길 (서울신문)

방역당국은

도서관 같은 층 등에

있었던 학생 139명과

대면수업에 함께

참석했던 30명에게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도록

안내했다고 한다.

한국외대의

한 재학생은

 

 도서관만

축소 운영하고

여전히 대면수업과

등교를 강행하고

있다면서 

 

학생들에게

공지 문자 등의 

후속 조치가 없어

학생들이 불안해

하고 있다고 ~

 

여기서 멈춰야

할텐데

미추홀구 교회발

확산이 더 이상 확대

되지 않길 바란다.

반응형

댓글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