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SCOOP ▒ 실시간 정보
투자이야기

헬릭스미스 임상기대 바이오주 살아날까(월)2019-09-23

by 오렌지훈 2019. 9. 23.
728x90

  헬릭스미스 임상기대 

바이오주 살아날까

(월)2019-09-23


셀트리온(068270)·

삼성바이오로직스

(207940) 등 

바이오 대장주들의 

상승세가

 계속되고 있다.


 셀트리온은 이달 들어

 12%가량 상승했고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0% 이상 올랐다.   


스닥 

시가총액 2위 기업인

 헬릭스미스의 

임상 3상 결과가

 발표되면 제약·바이오 

업종의 상승세가 더욱 

지속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2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셀트리온은

 이달 들어 11.8%의

 상승률을 기록하며 

주가가 17만원 선으로

 뛰어올랐다. 


8월 급락했던 

코스피지수가

 9월 들어 6% 이상 

상승하는 등 회복세를 

보이는 동안

 셀트리온 주가도

 동반 상승세를 

기록했다.     

                                                                                       

기관이 이달 들어 

셀트리온의 주식

 1100억원어치를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910억원어치, 

170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도 

같은 기간 25.9%의

 상승률을 기록하며

 바이오 상승 랠리에 

힘을 보탰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이달 들어 2거래일을 

제외한 11거래일 

동안 상승세를 

보였다.      

   

특히 지난 19일에는

 시가총액 21조7700억원

을 기록해 셀트리온

(21조6200억원)을 넘

 바이오 대장주에 

오르기도 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가가 상승한 데는

 자회사인 

삼성바이오에피스가

 흑자로 전환됐기 때문이다.   

                                                                    

진홍국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분식에 

대한 법정공방이

 계속되면서


 위탁생산(CMO) 수주가 

다소 부진하다는 점은

 이미 잘 알려져 있지만

 그간 대규모 손실을 낸

 자회사 바이오에피스는

 실적 호조 및 파이프라인 

확대에 따라 알짜 자회사로 

변모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진 연구원은

 "에피스의 올해 

상반기 매출은 전년 

3687억원에 육박하는

 3510억원을 기록했고

 순이익도 -550억원에서

 417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며


 "바이오시밀러 판매호조로

 에피스의 올해 매출과 

순이익을 각각

 6598억원, 779억원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한편 CMO 사업도

 정기보수 후 가동률이

 회복하며 바닥을 

지나고 있다"며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영업이익은 3분기

 25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흑자 전환하고


 3공장 매출이 계상되는

 4분기는 439억원으로 

급증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전문가들은

 다음 주 

코스닥 시가총액 2위

 업체인 헬릭스미스의 

임상 3상 결과가 발표

되는 만큼 제약·바이오 

업종의 상승세가 지속될 것

으로 내다봤다.   

                                                           

헬릭스미스는

 유전자치료제 엔젠시스

(VM-202)의 

당뇨병성신경병증

 환자 대상 3상

 탑라인 데이터 발표를

 다음 주 발표한다. 


통상 3상 탑라인

 발표에서는 평가지표 

달성 여부 등 성공 여부만

 발표하고 세부 데이터는 

학회에서 발표하고

 있다.      

            

                                                                                

허혜민

 키움증권 연구원은 

"탑라인 결과 성공 시

 제약·바이오 섹터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최근 연이은 악재로 무너진

 자존심 회복과 신뢰 회복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

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부정적인 데이터가

 도출된다면

 제약·바이오 업종

 대한 신뢰도 하락과 

투자심리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도 있다"며


 "다만 이미 임상 실패에 

대한 면역력이 생기고

 있고 파장이 클 것으로

 추정되는 추가 악재가 

보이지 않는 등 불확실성 

해소로 비춰질 수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임상 실패로 

섹터 주가가

 하락한다면 이를 

저점 매수의 기회로

 활용할 것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하태기 

상상인증권 연구원은

 "헬릭스미스의 

임상3상 발표가 

임박하면서 바이오기업의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대부분 

바이오주가 충분히

 하락해 있어 설사 

안 좋은 결과가 나와도 


더 이상 하락할 여지가

 크지 않다고 판단했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아직 바이오기업의

 성공케이스가 확실하게

 나타난 것은 아니기

 때문에 부침 있는

 주가 회복기가

 진행될 것"이라며 


"또한 신뢰 회복에는

 시간이 많이 필요한 

만큼 점진적인 계단식

 회복국면을 예상해 

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반응형

댓글2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