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SCOOP ▒ 실시간 정보
세상이슈들

금일 SH사장 김헌동 후보 인사청문회, 강남 토지임대부 주택 공급(수)2021-11-10

by 오렌지훈 2021. 11. 10.
728x90

김헌동 인사청문회

SH공사 사장후보

토지임대부 주택

(수)2021-11-10

김헌동 SH사장 내정자 청문회 (오마이뉴스)

서울시 그것도

강남에 3억 아파트를

짓는게 가능할까?

 

오늘 열리는

 서울시의회 인사청문회

김헌동 SH공사 사장

후보자가 한 말이다.

 

김 후보자는

취임 후 가장 먼저

반값 아파트

짓겠다고 말했다.

 

2005년

판교신도시 개발

때부터 건물만 분양하는

방식을 주장했다며

 

SH공사

시유지에

반값 아파트를

충분히 공급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SH공사

토지수용권이 있어

필요한 곳을 지구

지정해 택지 개발을

할 수 있다면서

 

토지수용권

1,000만 시민을

위한 것이라면서

 

성남시는

화천대유를 위해

쓴 게 문제라고

말했다.

성남도시개발공사는

 이재명 전 성남시장

 재임시 2015년부터

화천대유 등과

민관 공동으로

도시개발사업을

진행했으나~

 

결과적으로

대장동 주민 토지를

강제 수용해

소수의 개인에게

개발 이익을 몰아줘

비판을 받고 있다.

 

김헌동 SH사장 내정자 (동아일보)

김 후보자는

SH공사에서는

그런 일이 발생할

가능성이 없다며

 

재정 여력도

없으면서 개발공사

만드는 게 문제

라고 말했다.

 

재정

여력이 튼튼한

SH공사는

성남과 달리

민관 공동사업을

유인이 적고

공공성을 더 높일 수

있다는 얘기라는 것.

김헌동 후보자는

지난 10년 박원순

전 서울시장 재임 시

 전임 SH공사 사장들이

얼마에 분양했는지

 

당시

분양된 아파트들의

분양원가를 정리해서

공개할 것 이라면서

 

분양원가 공개시

한국토지주택공사

(LH)

대장동 같은 곳과

비교할 수도 있을 것

이라고 말했다.

실제

 서울시는 분양원가

공개를 현재 61개 항목

에서 택지조성원가

관련 10개 항목을

더해서 총 71개의

항목으로 늘릴 방침~

 

또한

지난 10년 내

착공한 단지에

대한 분양원가도

내년까지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란다.

 

<< 반값 아파트 >>

김 후보자는

반값 아파트 얘기를

했는데 강남을 포함해

30평쯤 되는 아파트에

3억~5억원을 생각

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기업도

이윤이 나와야 하고

다른 재원 마련

필요하기 때문에

 

위치에

따라 탄력적으로

분양가를 적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서울 강남

서울의료원 북측 용지

반값 아파트

계획중으로~

 

토지 임대부 주택

공급 방안을

검토중이다.

 

토지임대부 주택

서울시와 SH공사 등

공공기관이 토지를

소유하고 건물만 

분양하는 방식이다.

 

이 경우

땅 값이 제외되어

반값 아파트 분양이

가능하다고 한다.

 

김헌동 SH공사 사장내정자 (연합뉴스)

<< 김헌동 프로필 >>

출생

1955년 충남 부여

1981~2000년

쌍용건설에서 근무

2000년부터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경실련)에서 활동.

반응형

댓글0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