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SCOOP ▒ 실시간 정보
세상이슈들

MZ세대 1년 이내 조기퇴사 늘어나는 이유 신입 10명 중 3명 퇴사 (일)2021-11-14

by 오렌지훈 2021. 11. 14.
728x90

MZ 입사 1년 전

조기 퇴사 이유

10명 중 3명 퇴사

(일)2021-11-14

MZ세대 조기 퇴직 이유 (헤럴드경제)

MZ세대

 10명 중 3명이 

입사 1년 전

퇴사를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퇴사 사유는

돈 보다

워라밸 때문

이었다고~

잡코리아가

 20대~30대 남녀 

직장인 343명을

 대상으로 조사

했는데~

 

 설문에 참여한

2030 직장인 중

75.5%가 이직을

해봤다고 답했다.

 

이들 중

상당수가 입사 1년 

이전에 퇴사를 결정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직 경험이 있는

2030 MZ세대 직장인

에게 첫 이직 시기를

묻자 1년 미만을 선택한

사람이 37.5%로 가장

많았다고 한다.

 

다음으로

입사 후 1년~2년

미만(27.0%)

 

입사 후

2년~3년 미만

(17.8%)

 

입사 후

5년 이상

(7.7%)

 

입사 후

3년~4년

(5.4%)

 

입사 후

4년~5년 미만

(4.6%) 순으로

이직시기가 

나타났다고 한다.

 

MZ세대들

첫 이직의 가장

큰 이유는~

 

워라밸 불만족

때문이었다.

 

업무 과다

야근으로

개인생활을

누리기 힘들다는

응답이 가장 많은

38.6%

나타났단다.

 

그만큼

개인생활을 소중하게

생각한다는 얘기다.

 

다음으로

낮은 연봉에

대한 불만이

37.1%

 

회사의 비전

미래에 대한 불안

27.8% 를 기록했고

 

상사 및

동료와의 불화

(17.8%)

일에 대한

재미가 없어서가

(11.2%) 등의

이유로 퇴사를

결정한 것 같다.

 

퇴사를 결정할때

갈 곳을 미리 정하고

움직이는 게 아니라

 

MZ세대들은

先퇴사 後구직 을

(78.8%)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이직할 곳을

먼저 정하고 퇴사

하겠다는 사람은

21.2%에 불과했다.

 

재취업에

걸리 시간은 보통

3개월을 꼽았는데~

(44.6%)

 

이후 6개월(24%)

1년 이상 (12%)

9개월(11%)

1년 정도(7.8%)

순으로 나타났다.


 이들에게

재취업에 가장 어려운

부분을 물어본 결과

 

입사지원서 작성이

(21.6%) 가장 어렵다고

답했다.

 

이직 정보 찾기

(17.4%) 및

이직 자문 인맥

(13.1%)

자격증, 어학점수등

스펙쌓기 (12.4%)

회사에 퇴사 발표

(10%) 등이 어려웠다고

답했다는 것.

 

기성세대와 다른점은

워라밸을 소중히

한다는 것과 

 

먼저 퇴사를 한 후

이직 정보를

알아보는게 달라

보였다.

반응형

댓글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