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SCOOP ▒ 실시간 정보
건강이야기

환절기 코피 자주 나는 이유, 코피 멈추는 방법 코피 응급 처치 방법 (화)2021-09-21

by 오렌지훈 2021. 9. 21.
728x90

환절기 코피 이유

코피 응급처치법

빠른 코피 지혈법

(화)2021-09-21

코피 자주 나는 이유 (출처:하이닥)

요즘과 같이

건조한 날씨가 계속되면

평소보다 코피가 자주

난다고 하는데~

 

코피를 흘리는 것 외에

별다른 증상이 없으면

문제가 없지만

 

비염, 고혈압 등과 같은

질환이 있다면 주의해야

한다고도 한다.

 

코피 질환으로

한해 병원을 찾아

진료를 받은 환자는

29만 2000명에

달한다고 한다.

 

건조한 가을날씨 (다음블로그)

주로 가을철에

코피가 자주 발생하는

이유는 건조한 날씨가

한 몫하고 있는 것.

 

건조한 날씨로

콧속 점막이 말라

코피가 나기 좋은

환경이라는 것이다.

 

알레르기 비염이

악화되는 것도 원인~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의

대표적인 원인인

꽃가루 봄 과 가을철

많이 날린다고 한다.

 

코 점막에 생기는

염증 반응인 비염은

콧물, 재채기, 코막힘

간지러움을 유발한다.

 

봄가을 꽃가루 알레르기 (헤럴드저널)

이 때문에

코를 자주 만지면

코 점막이 자극되면서

혈관에 상처나 나고

코피가 나기 쉽다고~

 

알레르기

피부 반응 검사나

혈청검사를 통해 원인을

파악해 치료할 수 있다고

한다.

 

코피 자주 생기는 이유 (헬스컨슈머)

<< 코피 색  >>

코피는

 코 안의 정맥이나

 동맥의 출혈인데~

 

코의 앞쪽이나

 뒤쪽에서 나는 것에

따라 색깔이 다른다.

 

 콧구멍

 가까이에서

 출혈을 하면 

선홍색이고, 

멀거나

 고여있다 출혈시

 검붉은 색이 된다. 

 

코피의 출혈량이

 아주 많을 때는 

맥박이나 호흡이 

빨라지고

 

 창백해지기도

 하지만 이런 경우는

 매우 드물다고~

 

코피는 1차적으로

건조한 환경 때문에

 많이 생기는데

 

콧속은 평소

50% 정도의 습도가

유지된다고 한다.

 

가습기 (어린이뉴스)

습도가 낮으면

코 점막이 건조해지며

딱지가 생기기 쉽다.

 

특히

속이 건조하고 마르면

가벼운 자극에도

점막이 벗겨지게 되며

점막 아래 혈관이

노출돼 혈관이 터지기

쉬운 상태가 되어

코피가 날 수 있다고~

고혈압과 코피 (카톨릭대 부천성모병원)

<< 고혈압 >>

고혈압이 잦은 코피

원인일 수도 있다.

 

피곤하거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으면

호르몬 변화로 인해

혈관이 수축하게 되는데

 

이 영향으로

혈압이 올라 코피가

발생하기도 한다고~

 

특히 혈압은

오전에 가장 높기때문에

무리하면 주로 아침에

코피가 발생한다.

 

고령자, 고혈압 환자는

코 뒷부분에서 코피가

날 수 있다고 한다.

 

이 밖에

아스피린, 항응고제

복용중 약물에 따라서

코피가 나기도 한다고~

 

비중격 코 (지앤지병원)

<< 비중격 >>

자주 코피가 나면

코의 구조적 이상도

의심해봐야 한다.

 

코를 좌우로 가르는

비중격이 한쪽으로

휘거나 돌출되면

 

마찰로 인한 자극이

축적되고 점막이 손상

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로 인해 점막이

약해지면 조금만 피곤

해져도 코피가 나게 

된다는 것이다.

 

이럴 경우 비중격

교정 수술을 고려해야

한다고 한다.

 

<< 응급처치 >>
일단 

코피가 나면 응급처치를

 신속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한다.

 

코피는 

쉽게 멈추게 하려면

 

코피 멈추기 (위키하우)

1. 머리를 앞으로

 숙이고 앉는다. 

 

뒤로 

고개를 젖히면 

코피가 목안으로

넘어갈 수있다.

 

머리를

숙인 상태에서

콧방울 엄지와

검지 손가락으로

5분간 끊지 않고 쥔다.

숨은 입으로 쉰다.

 

콧등을

눌러주는 것은

잘못된 방법이다.

 

코피는

코 속 점막에

분포하는 혈관에서

나오기 때문에

소용이 없다고 한다.

 

그래도

코피가 그치지 않으면

조금 더 세게 쥐고

8~10분간 지속한다.

 

2. 일단 멎은 후

 12시간 동안

코를 후비거나

 풀지 않아야 한다.

 

뒤로 넘어간

코피는 삼키지 않고

뱉는 것이 좋다.

 

피가 목으로 넘어가

폐에 흡인되면

폐렴을 유발할 수

있다고 한다.

 

얼음주머니나

찬 수건을

콧잔등과 뺨에

대주는 것도 좋다고~

 

이는

코 속 점막의

모세혈관을 수축해

코피를 빨리 멈추게

하는 데 도움을 준다.

평소 코피를

 예방하려면 코 점막을

 촉촉하게 유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

하다고 한다.

 

특히 요즘과 같이

건조해지기 쉬운

시기에는

 

가습기를 이용해

실내 습도를 50%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코 질환이 있어

코 점막이

쉽게 건조해지는

경우라면

 

바셀린 같이

기름기가 많은 연고

코 안쪽에 살짝

발라주는 것

도움이 된다고 한다.

반응형

댓글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