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SCOOP ▒ 실시간 정보
투자이야기

100세 할머니 VR기기 오큘러스 보고 눈물 흘린 사연 VR시장 전망 (목)2021-12-09

by 오렌지훈 2021. 12. 9.
728x90

100세 할머니

오큘러스 VR

눈물 흘린 사연

(목)2021-12-09

미국 100세 할머니 VR체험 (서울신문)

VR이 효자 노릇을

했다고 한다.

 

미국 이야기다.

죽기 전 꼭 한번

 고향을 가보고 싶다던

미국 할머니가

VR로 소원을

이룬 이야기다.

 

미셸 이라는

이름의 한 미국 여성은

가상현실에서 고향을

보고 눈물을 흘린

사연을 소개했는데~

 

VR로 고향 본 100세 할머니 (서울신문)

VR로 고향풍경을

본 100세 할머니는

그 자리에서 눈물을

쏟았다고 한다.

 

미셸이

공유한 영상에는

VR 헤드셋을 쓰고

어리둥절해하다가

이내 눈물을 쏟는

할머니의 모습이

담겨 있다고 한다.

가상현실 속에서 

할머니는 

고향 아르매니아의

에치미아진

이곳저곳 둘러봤다.

 

가상현실이

 구현한 고향은 

손에 잡힐 듯 

생생했다고 한다.

 

실제 같은 풍경에

 할머니 손가락은

 자꾸만 허공을

 이리저리 갈르는

모습을 볼 수 있었고

이내 어깨춤을

추기까지 했다고~

 

어릴 적

 어머니 손을 잡고 

자주 들른

 에치미아진 대성당에

 도착했을 땐 

할머니 목이 

메었다고 한다.

 

얼마나 감격할까?

몸이 불편해 가보지

못한 이역만리 고향의

모습을 눈앞에서

생생히 볼 수 있으니~

 

 감격의 물결에

 휩싸여 할머니는

 뚝뚝 눈물을 흘렸다.

 

 성스러운 기운을 

그대로 간직한 

대성당 천장을 

올려다보고는

 

 할머니는

여전히 아름답다

라는 말을 반복하며 

성호를 그었다고~

 

에치미아진 대성당 (서울신문)

에치미아진 대성당

 301~303년 사이

 지어진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교회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돼 있다.

가상과 

현실의 경계를 

허무는 VR 기술은 

 

100세 할머니를 

단번에 미국에서

 아르메니아까지 데려가

효도를 톡톡히 한 셈~

 

<< VR시장 전망 >>

게임을 넘어

의료와 제조,

엔터테인먼트 등

산업 전반으로

활용 영역도 이처럼

넓어졌다고 할 수

있다.

 

미국 스타트업

VR 피지오

집에서 할 수 있는

물리치료 운동을

VR로 제공한다.

 

또한, VR 운동을

통한 건강정보를 

담당 의사에

비대면으로 전송

한다고 한다.

 

 전 세계

VR 시장 규모는

지난해 12억 달러

(약 13조 4000억원)

4년 뒤엔

2024년 728억 달러

(약 81조 5000억원)

8배 가량 급증할

전망이라고 한다.

 

이 같은

가상현실 (VR),

증강현실( AR),

확장현실 (XR),

혼합현실 (MR)

시장 확대는

시공간을 초월한

3차원 가상세계인

메타버스 (Metaverse)

대중화를 앞당기고

있는 것이다.

 

저커버그가

페이스북에서

메타로 사명을

바꾼 뒤

메타의 오큘러스 퀘스트2

VR 헤드셋인

오큘러스 퀘스트 2

100만대 넘는

판매고를 기록하며

메타버스 대중화의

기폭제 역할을

하고 있다고~

 

이 참에

오큘러스 함 사봐??

반응형

댓글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