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SCOOP ▒ 실시간 정보
세상이슈들

국내 오미크론 감염자 교회 주일예배 참석, 미추홀 어느 교회 일까?(금)2021-12-03

by 오렌지훈 2021. 12. 3.
728x90

국내 오미크론

대규모 확산 우려

미추홀 교회 어디 ?

(금)2021-12-03

오미크론 국내 확산 우려 (세계일보)

국내의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가

확진 전 주에

교회 주일예배에

참석했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고~

 

사실이라면

집단 감염 우려가

제기되는 상황

이다.

 

따라서
인천시 미추홀구는

2일 의혹이 제기된

교회에 방역당국 등

소속 직원을 투입해

역학조사를 진행

하고 있다고~

앞서

 미추홀구는

 오미크론 확진자 중

 1명이 확진 판정을

 받기 전 11월 28일

주일예배에 참석

했다는 제보를

접수했다고~


예배 의혹이 

제기된 확진자는

선교활동 차

나이지리아에 방문후

11월 24일 귀국 후

다음 날 확진 된

부부의 이동을 도운

우주베키스탄 국적의

40대 남성이다.

 

인천공항 해외 입국자들 (fnnews)

그는 공항에서 

이들 부부를 태운 뒤

 주거지로의 이동을 

도운 뒤 목사 부부의

확진 소식을 들은 뒤

검사를 했는데

지난 11월 29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한다.


그는

지난달 25일

검사를 받았는데

음성 판정

받았다고 한다.

 

이에

자가격리하지 않고

확진 판정을 받은

29일까지 일상생활을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는데~

 

28일

오미크론 확진

판정을 받은 목사가

재직 중인

 

미추홀구 소재

교회에서 열린

주말예배에도 참석

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상황이다.

당시 

지난달 28일

주일예배에는

신도 30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고~

주일예배에

참석했다면 교회 내

확산과 함께 지역사회

에도 조용한 전파가

이뤄졌을 가능성이

있다는 우려다.

 

 방역당국은

CCTV를 확보해

A씨의 교회 방문

사실 등 조사를 벌일

방침이라고 한다.

한편

A씨는 목사부부와

만난 이후에도

직장업무와 지인 등

50 여명과 접촉을

 가진 것으로

확인됐다고~

 

또한

 목사부부의 

밀접접촉자는 

 

이들과 같은

 비행기를 탄 6명

 자택, 거주시설 등

접촉자들로 17명

이다.

 

산 넘어 산이구나~

제발 오미크론 

지역사회 감염확산

아니길..

 

[속보]오미크론 뚫린 인천, 미추홀구 숭의동 교회 관계자 코로나19 검사 < 이슈 < 사회 < 기사본문 - 국제뉴스 (gukjenews.com)

반응형

댓글1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