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 SCOOP ▒ 실시간 정보
세상이슈들

비행스케쥴 없는 위기의 승무원들(목)2020-03-19

by 오렌지훈 2020. 3. 19.
728x90

비행스케쥴 없는

 위기의 승무원들

(목)2020-03-19

항공사 승무원


코로나19 확산으로 

여러 사람들의

앞길이 막히고 있다.

코로나로 하늘길도 막히면서

항공 승무원들의 비행 스케쥴이

텅텅 비어 셧다운 직전이라고~


한 승무원은 월초에 퀵턴 비행후

(목표공항 착륙후 바로 복귀하는 비행기)

지금까지 일정이 없다면서

하순에 국제선 스케쥴이 한 편

있기는 한데 언제 중단될 지 알수

없다며 하소연을 했다고 한다.


꿈의 직업으로 선망을 받던

항공사 객실 승무원들도

이제 생존을 우려하는 상황에

직면한 것이다.


항공사


인천국제공항사에 따르면

17일기준 인천공항의 

총 운항편수는

전년대비 79.1% 감소한

225편으로 집계되었으며

여객 수는 92.8%나 줄어든

1만2,448명에 그쳤다고 한다.


하루에만 평균 18만명을 

실어나르던 인천공항

사실상 개점휴업 상태라는 것.


유급,무급휴직

 업계 전반에 보편화 된 지 오래고

운항횟수가 감소하면서

자연스럽게 비행수당,해외체류비

줄어들고 있어 연장,야간수당까지

포함하면 월 100만~200만원 정도가

줄어들게 된다며 씁쓸해했다.


이스타항공


항공사들의 경우도 심각하다.

재무상태가 급격하게 악화되어

이스타항공의 경우엔

월 급여의 40%만 지급했다고~


이런 최악의 상황에서

채용역시 셧다운 되었다.

대부분의 노선이 중단되어

채용을 하지않고 기존 승무원들의 

수입 감소도 본격화 될 것이라고~


이처럼 코로나19의 글로벌 확산으로

하늘길이 막히고 전일 미국 비자등의

업무조차도 막히면서 장기화될 경우

항공사,여행사들의 파산도 

우려되고있는 상황이다.  


특히 항공사는

비행기를 장기 리스로 

빌려오기때문에~

최근 원화약세의 환율은 이중고로

재무상황에 심각한 타격을 주게 된다.


금일 대한항공도 -25%가량 하락했으며

제주항공은 -27%하락해 3만원에 상장후

반토막 이상 손해가 나며 12,150원에

마감했다.  소리없는 공포~ 언제까지 갈까


반응형

댓글108

  • 이전 댓글 더보기

loading